증권이란? : 화폐증권, 상품증권, 주식증권

증권이란
증권이란 .. 증권(證券)의 사전적 의미는 ‘증거가 되는 문서나 서류‘를 의미하며, 일반적으로 유가증권(有價證券)을 줄여서 ‘증권’ 이라고 합니다.
유가증권의 반대 개념으로 무가증권이 있으며, 무가증권은 금전적 가치가 없는 증권입니다.
‘유가증권’은 상법 상에 재산적 가치가 있는 증권을 말하며, 유가증권의 분류는 화폐증권, 상품증권, 주식증권 3가지로 나뉘어집니다.

1. 증권이란: 화폐증권

화폐증권
화폐증권‘은 일정 기간 또는 수시로 일정액의 화폐를 청구할 수 있는 유가 증권으로 화폐, 상품권, 수표, 어음,  환어음, 쿠폰, 채권이 이에 포함됩니다.

2. 증권이란: 상품증권

상품증권 거래소
상품증권‘은 어떤 물건의 권리가 명시된 증권으로 금융시장에서 금, 원자재 등 선물거래 시장이나 상품거래 시장에서 거래되는 증권입니다.
일반인들에게도 익숙한 증권으로 입장권, 승차권, 그리고 회사에서 이용하는 식권 또한 상품증권입니다.

3. 증권이란: 주식증권

주식증권‘은 주식회사의 지분을 ‘유가증권’ 으로 쪼개 소유할 수 있는 증권입니다. 우리가 알고 있는 주식이 주식증권입니다.


‘증권’ 에 대해서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제4조에 증권에 대해 다소 어려운 내용으로 나와 있습니다. 기업이 증권 (주식 및 채권)을 발행하는 이유는 기업의 운전자금을 기업이 모두 부담하기는 어렵기 때문입니다.
외부로부터 차입을 하거나 차입이 어려울 경우 코스피 또는 코스닥 상장이나 기존 상장 된 기업은 유상증자 아니면 채권 발행을 통해 기업의 운전자금을 마련한다고 보면 됩니다.
증권시장
‘증권’을 투자자끼리 거래할 수 있는 시장을 ‘증권시장’ 이라고 합니다.

4. 증권시장

증권시장‘은 유가증권(코스피) 시장과 코스닥 시장으로 나뉘어집니다. 코스닥 시장의 초창기 의미는 기존 유가증권(코스피) 시장과 분리된 장외거래 주식시장으로의 의미를 갖고 있었습니다.
2020년 대 현재는 장외주식 시장의 의미보다는 제 2의 주식거래 시장이라는 의미로 주로 벤쳐 기업 등이 상장되는 시장으로 이해하면 좋을 것입니다.

Similar Posts